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19.03.20 (수)

  • 흐림속초15.9℃
  • 연무12.3℃
  • 흐림철원11.7℃
  • 흐림동두천12.2℃
  • 흐림파주11.3℃
  • 흐림대관령13.6℃
  • 비백령도8.2℃
  • 흐림북강릉19.4℃
  • 흐림강릉21.3℃
  • 흐림동해17.0℃
  • 연무서울13.3℃
  • 연무인천12.7℃
  • 흐림원주13.5℃
  • 연무울릉도17.1℃
  • 연무수원15.3℃
  • 흐림영월13.4℃
  • 흐림충주13.3℃
  • 흐림서산14.6℃
  • 흐림울진15.7℃
  • 연무청주15.4℃
  • 연무대전15.2℃
  • 구름많음추풍령16.0℃
  • 연무안동15.1℃
  • 흐림상주14.6℃
  • 연무포항19.4℃
  • 흐림군산15.6℃
  • 연무대구16.8℃
  • 흐림전주18.3℃
  • 연무울산16.3℃
  • 연무창원16.6℃
  • 연무광주16.5℃
  • 연무부산17.2℃
  • 흐림통영15.5℃
  • 연무목포14.7℃
  • 연무여수14.4℃
  • 비흑산도11.8℃
  • 흐림완도15.1℃
  • 흐림고창15.8℃
  • 흐림순천15.7℃
  • 연무홍성(예)13.7℃
  • 흐림제주19.4℃
  • 흐림고산16.4℃
  • 구름많음성산17.6℃
  • 흐림서귀포17.5℃
  • 흐림진주15.8℃
  • 흐림강화11.4℃
  • 흐림양평13.0℃
  • 흐림이천12.6℃
  • 흐림인제13.5℃
  • 흐림홍천12.7℃
  • 흐림태백16.0℃
  • 흐림정선군13.0℃
  • 흐림제천14.0℃
  • 흐림보은17.1℃
  • 흐림천안15.3℃
  • 흐림보령16.9℃
  • 흐림부여14.8℃
  • 흐림금산15.4℃
  • 흐림부안15.8℃
  • 흐림임실14.5℃
  • 흐림정읍17.4℃
  • 흐림남원15.3℃
  • 흐림장수16.2℃
  • 흐림고창군16.0℃
  • 흐림영광군14.9℃
  • 흐림김해시17.9℃
  • 흐림순창군15.2℃
  • 흐림북창원18.5℃
  • 흐림양산시18.3℃
  • 흐림보성군14.8℃
  • 흐림강진군16.0℃
  • 흐림장흥15.0℃
  • 흐림해남14.5℃
  • 흐림고흥15.6℃
  • 흐림의령군15.9℃
  • 흐림함양군12.8℃
  • 흐림광양시16.2℃
  • 흐림진도군15.5℃
  • 흐림봉화16.2℃
  • 흐림영주14.4℃
  • 흐림문경14.3℃
  • 흐림청송군15.9℃
  • 흐림영덕18.9℃
  • 흐림의성17.1℃
  • 흐림구미15.5℃
  • 흐림영천17.7℃
  • 흐림경주시17.4℃
  • 흐림거창13.6℃
  • 흐림합천15.0℃
  • 흐림밀양15.5℃
  • 흐림산청13.5℃
  • 흐림거제18.2℃
  • 흐림남해14.1℃

백도 해상 불법 영업 낚싯배 2척 적발

-희귀 조류, 희귀식물이 자생하여 명승 제7호로 지정된 다도해해상국립공원 -불법 선상낚시를 하는 낚싯배가 있어 여수해양경찰이 검거 -두 선장 및 낚시꾼 문화재보호법 위반 혐의로 조사

백도 해상 불법 영업 낚싯배 2척 적발

-희귀 조류, 희귀식물이 자생하여 명승 제7호로 지정된 다도해해상국립공원 -불법 선상낚시를 하는 낚싯배가 있어 여수해양경찰이 검거 -두 선장 및 낚시꾼 문화재보호법 위반 혐의로 조사 문화재로 지정된 백도에서 불법 선상낚시를 하는 낚싯배가 있어 여수해양경찰이 검거에 나섰다. 이 곳은 거문도에서 동쪽으로 약 28km 떨어져 있고 크게 상백도군과 하백도군으로 나누어져 있다. 때때로 물에 잠기는 바위섬까지 합하면 99개로 백 개가 조금 안 되어 일백 백 자가 아닌 흰 백 자를 붙였다고 한다. 또한 자연의 신비함을 간직한 기암절벽과 괴목이 곳곳에 있으며, 또한 바다직박구리·흑비둘기·휘파람새 등 희귀한 조류가 서식하고 까마귀쪽나무·당채송화·동백나무·보리똥나무·풍란·쇠뜨기 등 희귀식물이 자생하여 1979년 섬 일대가 명승 제7호로 지정되었으며, 지금은 다도해해상국립공원에 속한다. 백도는 문화재로 지정되어 있어 일반인이 상륙은 물론이고 접근이 제한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백도 해상에 들어와 낚기를 하는 일이 일어나고 있어 여수해양경찰 당국이 적발에 나서 선상낚시를 하던 낚싯배 2척을 적발했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는 “관계 당국의 허가 없이 문화재로 지정된섬에 무단 침입한 혐의(문화재보호법 위반)로 낚싯배 H 호(9.77톤, 승선원 20명, 여수선적) 선장 A 모(63세, 남) 씨와 또 다른 낚싯배S 호(9.77톤, 12명, 여수선적) 선장 B 모(62세, 남) 씨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해경 관계자는 “두 선장 및 낚시꾼 등을 상대로 문화재보호법 위반 혐의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백도 해상은 1979년 명승 제7호로 지정되어 있으며, 무단으로 입도 및 침입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최향란 기자

시민을 위한 휴식처 전라선 옛 철길 공원, 그러나 소외의식 느끼는 주민들…

-경사 70도 좁고 험한 진입로, -신기아파트에는 서민들과 나이 많은 노인들만 살고 있어 무시하는가!

시민을 위한 휴식처 전라선 옛 철길 공원, 그러나 소외의식 느끼는 주민들 있어...

-경사 70도 좁고 험한 진입로, -신기아파트에는 서민들과 나이 많은 노인들만 살고 있어 무시하는가! 여수시가 전라선 옛 철길 공원, 만흥동에서 소라 덕양까지 16.1km를 개방하여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그런데 신기아파트 1단지 뒤에서 올라오는 공원 진입 구간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민원이 쏟아지고 있어 현장 취재에 나섰다. 시는 옛 철길 공원을 민, 관, 산이 함께 만들었다는데 큰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또한 여수산단 6개 기업이 공장용지 확대에 따른 대체녹지로 조성된 공원으로 이는 여수시민 전체의 생활과 밀접한 사업이라고 볼 수 있다. 그런데 유독 신기아파트에서 공원으로 진입하는 길만 개선되지 않고 그대로 비탈진 흙길로 사고의 위험성에 노출되어 있어 신기1차,2차 주민들의 불만이 높다. 신기아파트 1단지에서 30년을 살고 있다는 주민 김모씨는 “신기 아파트 1단지 뒤에서 철길공원으로 올라오는 길이 두 군데가 있다. 두 군데가 모두 오래전부터 있던 샛길로 신기 1,2단지 주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길이다. 얼마 전 이 길을 오르시던 할머니 한 분이 미끄러져 크게 다쳤다.” 민원을 제시한 주민과 함께 찾아간 샛길은 경사가 70도는 되어 보이는 좁고 험한 길이다. 잔비라도 내린다면 매우 미끄러워서 낭떠러지 같은 길 아래쪽으로 굴러갈 확률이 매우 높아 보인다. 때마침 가파른 길을 올라오는 60대 남자 세 명을 만났다. 올라오기 힘들거나 위험하지 않냐는 기자의 질문에 “그래도 없는 것 보다는 낫다.” 며 “30년 넘도록 이렇게 살았으니 그냥 체념하고 다닌다” 라고 말한다. 그러면서도 “다른 구간 진입로는 계단을 데크로 깔아서 다니기가 수월하던데 여기 신기아파트는 서민들과 나이 많은 노인들만 살고 있으니 무시하는지 민원을 아무리 넣어도 소용없더라” 라고 서운함을 내비쳤다. 전라선 옛 철길 공원은 2023년 준공을 목표로 만흥동에서 율촌면까지 21.4km 구간 사업이 현재 남아 있다. 총 사업비 1000억원 중에 신기아파트에서 올라오는 70도 경사 비탈진 샛길에 투입될 예산은 절대 불가능한 것일까? 신기동 주민 김모씨는 “대체녹지로 조성된 시민공원인데 신기아파트 주민만 소외된 것 같다”고 말하며 위험한 샛길을 내려갔다. 최향란 기자

여수보건소 ‘걷기 좋은 길’ 함께 걸어요! ... 만보의 기적

-2019년 제 1차 구)미평역 전라선 옛 철길 공원 걷기 -여수 시민 및 민간단체 등 약 200명 가량 참가

여수보건소 ‘걷기 좋은 길’ 함께 걸어요! ... 만보의 기적

-2019년 제 1차 구)미평역 전라선 옛 철길 공원 걷기 -여수 시민 및 민간단체 등 약 200명 가량 참가 여수시 보건소에서 “또박이 여수 하루 만보의 기적”을 위한 ‘여수 걷기 좋은 길 함께 걸어요’ 행사를 지난 16일 시작했다. 이번 행사의 첫 번째 걷기 장소로는 16.1km의 전라선 옛 철길 공원중 일부를 선정하여 추진했다. 이유는 여수시가 시민들을 위해 개방한 친환경 공원을 좀 더 널리 알리고 시민들이 찾아오기 수월한 장소이기 때문이다고 보건소 관계자는 밝혔다. 여수 시민 및 민간단체 등 누구나 참여가 가능한 이번 행사는 약 200명 가량의 인원이 참가했다. 구)미평공원에 집결하여 만보의 기적을 위한 워크온 여수 가입을 한 시민들은 걷기출발에 앞서 준비체조와 올바른 걷기 자세 등의 안내를 받았다. 시민들에게 '워크온 여수' 가입을 도와주고 있다 출발에 앞서 준비운동 이번 걷기 좋은 길은 10km의 거리(미평공원~원학동 –공원)을 왕복하여 걷기로 약 10km를 약 2시간 30분의 시간이 소요되었다. 여수시보건소 건강증진과 전현득 차장은 “걷기 행사 참가하기 전 매일 30분 정도 걷기운동을 하셔야지 만보의 기적을 통해 건강을 지킬 수 있다. 행사 당일 안전을 위해서도 평소에 걷기운동을 자주 하시길 권장한다.”는 당부를 했다. 참가자들의 안전을 책임지는 여수 걷기 좋은 길 서포터즈 봉사자들 한편 여수 ‘걷기 좋은 길’ 2차는 3월 23일 토요일 구)미평역에서 출발하여 만성리 레일바이크 코스로 진행될 예정이다. 최향란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