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1 (토)

  • 흐림속초19.9℃
  • 흐림18.7℃
  • 흐림철원19.1℃
  • 흐림동두천18.7℃
  • 흐림파주18.8℃
  • 흐림대관령11.8℃
  • 흐림백령도20.4℃
  • 비북강릉15.9℃
  • 흐림강릉16.2℃
  • 흐림동해14.7℃
  • 흐림서울20.2℃
  • 흐림인천20.5℃
  • 흐림원주16.9℃
  • 비울릉도14.4℃
  • 흐림수원18.5℃
  • 흐림영월15.3℃
  • 흐림충주16.5℃
  • 흐림서산16.4℃
  • 흐림울진15.9℃
  • 비청주16.2℃
  • 비대전16.3℃
  • 흐림추풍령15.3℃
  • 비안동15.3℃
  • 흐림상주15.6℃
  • 비포항18.5℃
  • 흐림군산16.8℃
  • 비대구16.7℃
  • 비전주16.9℃
  • 비울산17.4℃
  • 비창원16.8℃
  • 비광주16.8℃
  • 비부산17.5℃
  • 흐림통영18.2℃
  • 비목포17.4℃
  • 비여수17.6℃
  • 비흑산도17.2℃
  • 흐림완도17.7℃
  • 흐림고창17.0℃
  • 흐림순천16.4℃
  • 비홍성(예)16.1℃
  • 비제주19.5℃
  • 흐림고산18.9℃
  • 흐림성산21.1℃
  • 비서귀포21.0℃
  • 흐림진주17.2℃
  • 흐림강화18.7℃
  • 흐림양평18.1℃
  • 흐림이천16.5℃
  • 흐림인제18.2℃
  • 흐림홍천18.9℃
  • 흐림태백12.4℃
  • 흐림정선군14.2℃
  • 흐림제천15.1℃
  • 흐림보은15.9℃
  • 흐림천안15.4℃
  • 흐림보령16.6℃
  • 흐림부여15.8℃
  • 흐림금산16.1℃
  • 흐림부안16.6℃
  • 흐림임실16.0℃
  • 흐림정읍16.6℃
  • 흐림남원16.6℃
  • 흐림장수15.1℃
  • 흐림고창군16.7℃
  • 흐림영광군17.0℃
  • 흐림김해시17.4℃
  • 흐림순창군16.6℃
  • 흐림북창원16.1℃
  • 흐림양산시18.0℃
  • 흐림보성군17.4℃
  • 흐림강진군17.5℃
  • 흐림장흥17.7℃
  • 흐림해남17.3℃
  • 흐림고흥16.8℃
  • 흐림의령군17.2℃
  • 흐림함양군16.1℃
  • 흐림광양시17.0℃
  • 흐림진도군17.7℃
  • 흐림봉화14.5℃
  • 흐림영주14.7℃
  • 흐림문경15.1℃
  • 흐림청송군15.5℃
  • 흐림영덕16.6℃
  • 흐림의성17.1℃
  • 흐림구미16.7℃
  • 흐림영천16.8℃
  • 흐림경주시16.8℃
  • 흐림거창15.9℃
  • 흐림합천16.7℃
  • 흐림밀양17.4℃
  • 흐림산청16.3℃
  • 흐림거제17.9℃
  • 흐림남해17.4℃
자! 우리는 대한민국 짝짝짝~ 태극기 달기 캠페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기자

자! 우리는 대한민국 짝짝짝~ 태극기 달기 캠페인

ㅡ 우리는 한국인, 태극 문양과 건곤감리 4괘를 거리에 세웠다

ㅡ 우리는 한국인,  태극 문양과 건곤감리 4괘를 거리에 세웠다

 

KakaoTalk_20190814_110804162.jpg

 

한국자유총연맹 여수시지회(지회장 전영탁)에서 태극기 100여 개를 8.15 광복절을 맞이하여 이순신 전술신호연 박물관에서 중앙동에 기증했다.


중앙동보장협의체 서천석 회장은 못질이 잘 되지않는 콘크리트벽에 필요한 전동드릴을 직접 사가지고 왔다. 우리는 신호연박물관에서 태극기를 꽂기 위해서 깃봉에 달고 하나가 되어 대한민국을 외치며 출발한다. 고소 천사벽회마을 구간 중 달빛갤러리에서 진남관으로 내려가는 코스를 정해놓고 1차적으로 달았다. 지나가는 주민들께서 수고들 하신다며, 태극기를 주면 직접 달겠다고 하신 분들에게나눠주면서 우리는 한국인의 피를 함께 느껴본다.

태극기 달기 이틀째, 고소 천사벽화마을 1004미터 9구간을 태극의 음양에 맞춰 조화롭게 길따라 달았다.
 

KakaoTalk_20190813_113923497.jpg


흰색 바탕에 태극 문양과 건곤감리 4괘를 거리에 세웠다. 밝음과 순수, 평화를 사랑하는 우리의 민족성을 흰색 바탕에 깔고, 조화에 맞춰 생성하고 발전한다는 대자연의 진리를 태극에 모아, 하늘과 땅과 물과 불을 상징하는 4괘를 마음에 담았다. 우주와 더불어 끝없이 창조와 번영을 희구하는 한민족의 이상도 심었다. 태극기에 담긴 정신과 뜻을 이어받아 대한의 자존감과 조국의 명예와 영광과 겨례의 미래와 희망을 위하여 오늘도 외쳤다.
대한민국 짝짝짝.
 
최정규시민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