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0 (수)

  • 구름많음속초16.8℃
  • 연무10.5℃
  • 흐림철원9.3℃
  • 흐림동두천10.3℃
  • 흐림파주9.0℃
  • 흐림대관령13.6℃
  • 비백령도7.2℃
  • 구름많음북강릉19.8℃
  • 구름많음강릉20.7℃
  • 구름많음동해15.8℃
  • 연무서울12.4℃
  • 연무인천11.6℃
  • 흐림원주11.4℃
  • 연무울릉도16.8℃
  • 연무수원13.7℃
  • 흐림영월11.5℃
  • 흐림충주12.0℃
  • 흐림서산12.3℃
  • 구름많음울진18.0℃
  • 연무청주12.5℃
  • 연무대전12.8℃
  • 흐림추풍령13.5℃
  • 연무안동13.6℃
  • 흐림상주12.5℃
  • 연무포항18.4℃
  • 흐림군산15.1℃
  • 연무대구14.6℃
  • 흐림전주18.0℃
  • 연무울산16.3℃
  • 연무창원16.7℃
  • 연무광주13.9℃
  • 연무부산16.6℃
  • 구름많음통영15.9℃
  • 연무목포13.4℃
  • 연무여수14.4℃
  • 비흑산도12.4℃
  • 흐림완도13.5℃
  • 흐림고창15.8℃
  • 흐림순천14.6℃
  • 박무홍성(예)10.7℃
  • 흐림제주17.0℃
  • 흐림고산16.8℃
  • 흐림성산16.3℃
  • 구름많음서귀포16.4℃
  • 흐림진주13.6℃
  • 흐림강화9.4℃
  • 흐림양평11.2℃
  • 흐림이천11.2℃
  • 흐림인제11.4℃
  • 흐림홍천10.7℃
  • 구름많음태백16.8℃
  • 흐림정선군11.3℃
  • 흐림제천12.8℃
  • 흐림보은13.1℃
  • 흐림천안13.0℃
  • 흐림보령16.3℃
  • 흐림부여12.3℃
  • 흐림금산12.4℃
  • 흐림부안14.7℃
  • 흐림임실14.2℃
  • 흐림정읍15.5℃
  • 흐림남원12.9℃
  • 흐림장수16.0℃
  • 흐림고창군16.7℃
  • 흐림영광군15.6℃
  • 흐림김해시16.6℃
  • 흐림순창군11.6℃
  • 흐림북창원16.0℃
  • 흐림양산시16.1℃
  • 흐림보성군14.4℃
  • 흐림강진군14.2℃
  • 흐림장흥15.5℃
  • 흐림해남14.4℃
  • 흐림고흥15.9℃
  • 흐림의령군14.1℃
  • 흐림함양군10.9℃
  • 흐림광양시16.2℃
  • 흐림진도군14.8℃
  • 흐림봉화15.3℃
  • 흐림영주12.9℃
  • 흐림문경13.1℃
  • 구름많음청송군14.5℃
  • 구름많음영덕21.0℃
  • 흐림의성15.4℃
  • 흐림구미13.6℃
  • 흐림영천15.7℃
  • 흐림경주시16.1℃
  • 흐림거창11.2℃
  • 흐림합천13.3℃
  • 흐림밀양13.6℃
  • 흐림산청11.4℃
  • 구름많음거제19.0℃
  • 흐림남해14.0℃

문화/예술

전체기사 보기

꽃보다 아름다운 하화도-온통 꽃,…

-여수여객선터미널 하루 두 편, 백야도 선착장 세 편 운항 -출렁다리 기암절벽 협곡사이 높이 65미터 길이 100미터 폭1.5미터

꽃보다 아름다운 하화도-온통 꽃, 꽃이다!

-여수여객선터미널 하루 두 편, 백야도 선착장 세 편 운항 -출렁다리 기암절벽 협곡사이 높이 65미터 길이 100미터 폭1.5미터 2019년 전라남도 해양수산부가 선정한 ‘봄에 가고 싶은, 꽃보다 아름다운 섬 7선’에 우리 여수지역 하화도가 뽑혔다. 해양수산부는 지난해 ‘겨울에 가고 싶은 섬’ 10선 선정 이후, 연중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해 계절별로 방문하기 좋은 섬을 선정해 소개하고 있다. 꽃보다 아름다운 섬 하화도! 하늘과 바다, 그리고 온통 꽃, 꽃이다. 여수의 많은 섬들 중에서 가장 예쁜 이름을 꼽으라면 하화도, 바로 '꽃섬'이다. 꽃섬 하화도는 이름에 걸맞은 꽃길이 조성되어 있다. 바다를 벗 삼아 섬을 한 바퀴 도는 둘레길이다. 약 5km의 길가에는 꽃이 하나 가득이다. 꽃섬이라는 이름값을 하는지 봄날의 유채꽃에 앉아 있노라니 나풀거리는 나비가 된듯하다. 여름이면 나리꽃이 수줍은 듯 꽃망울을 피우고, 가을에는 구절초도 군락을 이뤄 화사함을 뽐낸다. 여수 백야도 선착장에서 배를 타고 40분정도 가면 화정면 하화리 하화도에 도착한다. 개도를 거쳐 왼쪽은 하화도, 오른 쪽은 상화도이다. 우리말로 풀이하면 바로 아랫꽃섬과 윗꽃섬이 마치 연인처럼 마주 보고 있다. 멀리에서 봤을 때 여자의 구두처럼 생겼다고 해서 하이힐 섬이라고도 하고 소머리처럼 생겼다고 해서 소머리 섬이라도 한다. 하화도에 사람이 살기 시작한 때는 조선 선조 25년(1592) 임진왜란쯤이라고 한다. 전쟁을 피해 가족과 함께 뗏목을 타고 피난을 가던 성명 미상의 안동 장씨가 우연히 하화도를 지나게 되었다. 마침 섬에 동백꽃과 섬모초, 진달래가 만발하여 매우 아름다운 섬이라 여기고 정착함으로써 마을이 형성되었다고 한다. 일설에는 이순신 장군이 전선을 타고 봇돌바다를 항해하다가 꽃이 활짝 핀 아름다운 섬이라 하여 '화도(꽃섬)'로 명명했다고도 한다. 작년 여름, “남도 한바퀴” (광주~여수 하화도 섬 투어코스)투어로 하화도에 문화관광해설사로 간 적이 있다. 그 날 아침부터 어찌나 비가 쏟아지는지 걱정이 앞섰다. 광주에서 출발한 버스에는 40명의 관광객이 타고 있었다. 모두가 바다가 있는 섬에 온다고 얼마나 기대에 차서 오고 있을지 오랜 기간 문화해설사를 해온 나는 알고 있다. 비는 그칠 줄 모르고 바람의 힘을 합쳤는지 계속해서 쏟아 내렸다. 하화도로 향하는 배를 타고 하화도를 가는 동안 속을 타게 만든 건 빗소리와 바람소리였다. 비가 그친다면 얼마나 좋을까 나는 온 마음으로 기도하였다. 하화도에 도착하여 예약한 식당에서 밥을 먹고 있는데 놀랍게도 다행히 비가 그치고 햇볕이 나기 시작했다. 정말 다행이었다. 2008년 하화도의 야생화꽃섬 조성사업, 총 5km의 생태탐방로가 오밀조밀 생겨났다. 600m의 데크길, 구절초, 원추리 야생화를 모아 작고 예쁜 정원처럼 꾸며놓은 7.722m의 야생화단지가 있다. 순넘밭섬 구절초 공원이 있고 큰 산 전망대에서는 멀리 낭도와 고흥의 팔영산이 보이고 깻넘전망대, 나무데크길, 큰 굴전망대, 애림린 야생화 공원이 있다. 마을 앞 해안 길에서 큰 굴까지는 길이 잘 정비되어 있어 걷기 좋다. 어린이나 짧은 산책 코스로도 좋다. 큰 굴은 하화도가 품고 있는 최고의 비경이다. 깎아지른 절벽과 절벽 사이에 파도가 들이치고, 절벽 아래에는 커다란 동굴이 있다. 최근에 이곳 깻넘전망대에 올라 서쪽 아래로 꽃섬 출렁다리가 생겼다. 큰골이라는 기암절벽 협곡사이에 높이 65미터 길이 100미터 폭1.5미터로 2017년 3월에 개통되었다. 케이블을 이용한 현수교 방식인데 정말 걷다보면 아찔할 지경이다. 그러나 상상했던 것보다 출렁거리지 않으니 미리 겁먹을 필요는 없다. 자연이 만들어놓은 멋진 경관과 어우러진 우리들의 힐링의 시간을 여기 출렁 다리에서 만끽하길 바랄 뿐이다. 생태탐방로로 대부분 목재 데크로 조성되어서 자연친화적임을 느낄 수 있어서 좋다. 계단식으로 되어 걷기도 좋고 나무가 우거져 한 걸음 한 걸음 걸으며 들이마시는 숨마다 기분이 상쾌하다. 간간이 나무 사이로 내비치는 바다도 걸음을 가볍게 한다. 섬 전체를 둘러보는 데 걸리는 시간은 두 세 시간 정도면 적당하다. 하화도를 만나러 가려면 여수에서 배를 타야 한다. 고속버스나 기차 등 대중교통을 이용한다면 여수여객선터미널에서 배를 타면 된다. 그리 먼 길이 아님에도 배편은 넉넉한 편이 못 된다. 여수여객선터미널에서는 하루 두 편, 백야도 선착장에서는 하루 세 편 운항하는 게 전부다. 섬이라는 특수성을 감안하여 출발하기 전에 꼭 운항 정보를 알아보고 가는 것이 좋겠다. 봄날 도시에서의 삶을 잠시 벗어나 여수 아름다운 하화도의 매력에 빠져 보시길, 올 봄에 ‘가고 싶은 꽃보다 아름다운 섬’ 자연의 모습 그대로의 예쁜 이름 꽃섬에 꼭 오시길 바래본다. 문화해설사 김영란

임용식원장 공유재산 위반 원상회복…

-무상 사용허가 된 문화원 여수시 승인없이 변경 사용

임용식원장 공유재산 위반 원상회복 명령 받아

임용식원장(여수시문화원장)이 2018년도 여수시 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공유재산 위반에 따른 원상회복 명령 통보를 받았다. 여수시로부터 무상 사용허가된 문화원은 여수시 공유재산으로 시의 승인없이 사용 또는 수익목적을 변경하거나, 사용허가 받은 재산을 전대 또는 그 권리를 양도 하는 것, 사용허가 받은 재산의 현상을 변경하는 것 등의 행위가 금지되어 있다. 여수시문화원장은시로 부터 무상 사용허가된 문화원 2층을 여해재단 사무실로 무단 전대 사용하고 있다. 문화원1층 생활유물박물관과 건물내부에는문화원장의 개인 민속소장품을 문화원소장품과 함께 전시 보관하여 시 공유재산을 개인전시실처럼 사용하고 있다. 관람전시에 필요한 정리나 관람에 필요한 민속품의 설명 등이 전혀 없는 상태로 전시 보관하고 있다. 또한, 문화원 주변 화단을 무단으로 훼손하여 화단과 나무가 있어야할 자리가 옆 건물의 통로를 만든상태가 되었다. 이에 여수시 관계자는 공유재산관리에 관한 법률에의하여 무상 사용허가조건의 목적외 사용에 따른 원상회복 명령을 여수시문화원장에게 통보하게 되었다고 한다. 여수시문화원은 「지방문화원진흥법」에 의거하여 여수 지역의 문화적 센터 역할과 여수 지역 문화 진흥을 위한 문화 사업을 수행할 목적으로 설립된 지역문화 예술기관으로 비영리 특별법인이다. 여수시문화원은 향토 문화의 계승 및 발전과 향토의 각종 문화 행사 등을 전승하여 현대 문화와 접목시키는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